바로넘어가기 메뉴

오산시청


사랑을 나누면 희망이 됩니다. 오산시 어린이식품안전체험관

자료실

  • 열린마당
  • 자료실
게시판상세보기
수박은 한 번에 몇 쪽 먹는 게 적당할까?
담당자 어린이학습체험관 관리자 작성일 2019-07-03 조회 45
과일의 계절이다. 수박, 참외, 복숭아, 블루베리, 토마토, 자두 등 새콤달콤한 과일을 어디서든 볼 수 있다.
과일은 건강에 이롭기도 하지만, 자칫 독이 될 수도 있다. 과일도 똑똑하게 먹어야 한다.

과일은 식후에 바로 먹으면 혈당이 급격하게 올라갈 수 있으므로 간식으로 먹는 게 좋다.
식사와 식사 사이 출출할 때 하루 2회 정도 먹기를 권장한다. 과일 1회 섭취 기준은 생각보다 많지 않다.
사과 세 쪽, 배 두 쪽, 바나나 반 개, 오렌지 반 개, 포도 4분의 1 송이, 귤 4분의 3개, 참외 반 개, 복숭아 세 쪽, 수박 한 쪽, 키위 한 개 정도다(한 종류만 먹을 시).
과일을 많이 먹으면 한 번에 많은 양의 단순당이 빠른 속도로 체내로 흡수돼 혈당이 급상승한다.
이는 췌장에서 인슐린 분비를 더 많이 자극하고 체내 지방 합성을 촉진해 혈중 지질과 체지방을 증가시킬 수 있다.
특히 과일에 많은 과당은 포도당보다 흡수 속도가 더 빨라서 필요 이상으로 먹으면 간에 지방으로 축적된다. 적정량만 먹어야 하는 이유다.

과일은 갈거나 즙을 내서 먹는 것보다 생과일로 섭취하는 것이 가장 좋다.
건과일, 주스, 통조림 형태로 섭취하면 같은 양을 섭취해도 열량이 높고 단순당을 더 많이 섭취하게 된다. 말린 과일의 경우 건포도, 말린 대추 등은 15g 소량 먹는 게 바람직하다.

한편, 과일 껍질에는 칼륨 등 미네랄이 풍부하기 때문에 칼륨을 제한해야 하는 만성신장질환자가 아니라면 과일을 껍질째 먹으면 좋다.

출처 : 영양사 도우미, http://health.chosun.com/site/data/html_dir/2019/07/02/2019070202478.html
이전글 여름 보양식, 삼계탕 먹을까, 장어 먹을까?
다음글 때이른 무더위에 식중독 주의보…'손씻기'가 중요

관리담당자 : 농식품위생과 식품정책팀 문의 : 031-8036-6403

지금 보고 계시는 화면의 정보사용편의성
만족하십니까?